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농심, 달콤하고 부드러운 콘스낵 ‘프레첼’ 출시

문지혜 기자 jhmoon@csnews.co.kr 2017년 10월 18일 수요일 +더보기
농심은 기존 소비자들에게 익숙한 프레첼을 재해석해 부드럽고 달콤한 ‘프레첼’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시중에서 판매되는 프레첼과 형태는 동일하지만 맛과 식감을 차별화했다.

농심 프레첼은 콘소재를 사용해 입안에서 사르르 녹는 가벼운 식감이 특징이다. 농심은 국내 스낵시장이 익숙한 것과 새로운 것을 결합해 제품 가치를 확장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젊은 층이 선호하는 디저트 ‘프레첼’ 모양에 가벼운 식감이라는 새로움을 입혀 소비자 공략에 나선다는 전략이다.

농심 프레첼 광고모델 차은우.jpg
단짠트렌드에 맞춘 솔티카라멜과 진한 치즈 풍미의 고다치즈맛 두 가지 종류로 출시됐다. 솔티카라멜 맛은 달콤한 카라멜에 굵은 소금을 가미해 단맛과 짠맛의 조화를 제대로 느낄 수 있으며, 고다치즈 맛은 고다치즈에 체다치즈가 더해져 풍부한 치즈의 풍미를 경험할 수 있다.

프레첼 광고모델은 아이돌 그룹 아스트로 멤버 차은우를 발탁해 ‘심쿵달달 하트맛’이라는 카피로 여심을 공략할 계획이다.

농심 관계자는 “딱딱한 프레첼 스낵의 식감을 부담스러워 하는 소비자 니즈에 착안해 콘스낵으로 만든 부드러운 프레첼을 기획하게 되었다”며 “달콤하고 부드러운 풍미로 하반기 스낵시장의 트렌드를 이끌어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문지혜 기자]
<저작권자 ⓒ 소비자가만드는신문 (http://www.consumer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